•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블로그

문화뉴스

>문화뉴스>문화뉴스

  • 게시판 상단
    [문화뉴스] 한방산업단지내 지천옻칠아트센터 프랑스 파리 “모나리자 갤러리 그룹전” 참여
    글 쓴 이 컬처라인 이메일 조 회 수 126
    기     간 2019년 4월 10일 등 록 일 2019-04-10 오후 4:27:11
  •  

      • 한방산업단지내 지천옻칠아트센터
      • 프랑스 파리 “모나리자 갤러리 그룹전” 참여 
    •  

        상주한방산업단지 내에 위치한 지천옻칠아트센터(대표 김은경)는 4월 15일부터 20일까지 ‘봄-빛’을 주제로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모나리자 갤러리 그룹전”에 참여한다. 첫 해외 전시다. 

       모나리자 갤러리는 파리 중심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1957년에 개관한 유서 깊은 화랑이며 옻칠 특유의 깊은 빛과 따뜻한 색감을 담은 김은경 대표의 작품에 매료되어 오랜만에 한국 작가의 작품을 소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는 김은경 대표의 옻칠화 6점, 지태옻칠기 6점이 소개되며 지천 김은경 개인 홈페이지 (www.orientallacqur.com)와 지천옻칠아트센터 홈페이지(www.jicheonottchil.com)에서도 전시 안내와 작품 소개를 볼 수 있다. 

       김은경 대표는 “프랑스는 유럽 대륙에서 일찍부터 옻칠문화를 가장 적극적으로 받아들인 국가”라며 옻칠 본연의 색과 질감을 중시한 한국의 옻칠예술을 소개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했다. 

       

       한편 지천옻칠아트센터는 2,300여 년의 역사를 지닌 한국의 옻 문화예술을 소개, 발전시키고자 국내 최초의 옻칠조형학 박사인 김은경 대표가 설립한 문화공간으로 2017년 7월 7일 개관했다. 

       지천옻칠아트센터는 종이에 옻칠을 한 ‘지태옻칠기’와 ‘옻칠화’ 작품을 중심으로 상설 전시를 하고 있으며 천년을 가는 종이 ‘한지’에 옻칠을 한 지태옻칠기는 한국 고유의 옻칠 예술이지만 일제강점기를 지나며 거의 사라질 위기에 처하게 되었고 이를 안타깝게 여긴 김은경 대표는 오랜 연구와 실험 끝에 칠을 여러 번 올려도 가벼운 전통 옻칠 기법을 되살려 냈다.

        이를 바탕으로 지천옻칠아트센터는 학술 연구와 논문 발표에도 매진, 2019년 한국콘텐츠진흥원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2019년 문화기술연구개발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되기도 했다. 

     

     

     

     

     

     

  • 첨부파일 01.jpg 11-0410 안동시, 우리 전통 음식 문화의 맥을 이어가다 (1).jpg 지천옻칠아트센터, 프랑스 모나리자갤러리 그룹전 참여.jpg
코멘트 영역
글에 대한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