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블로그

문화뉴스

>문화뉴스>문화뉴스

  • 게시판 상단
    [문화뉴스] 예천군, 곤충체험축제 핫 플레이스로 인기 짱~
    글 쓴 이 컬처라인 이메일 조 회 수 28
    기     간 2019년 5월 8일 등 록 일 2019-05-08 오후 12:31:37

      • 예천군, 곤충체험축제 핫 플레이스로 인기 짱~
      • - 모노레일 설치 및 콘텐츠 보강으로 4일간 8천여명 다녀가... -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지난 3일부터 4일간 개최했던  ‘2019 어린이날 곤충체험축제’에 많은 관람객이 몰리면서 축제가 대 성황을 이루며 마무리된 것으로 평가했다.

     

     지난해는 축제를 5일간 개최하여 5,565명(1일 평균 1,200명)의 관람객이 방문한 데 그쳤으나 올해는 축제기간이 하루 더 짧았음에도 불구하고 4일간 관람객이 7,920명(1일 평균 2,000명)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나 전년대비 1일 방문객 수 기준 66% 늘어난 것으로 기록됐다.

     

     특히, 어린이날 당일에는 1일 관람객이 축제기간 평일의 2배가 넘는 4,040명의 관람객이 몰리면서 모노레일 탑승권이 오전에 조기 매진되는 등 인기가 넘쳤으며 어린이들에게 인기 최고인 곤충테마놀이시설 기구에 매달려 즐기는 아이들로 붐볐다.

     

     이번 축제의 성공적이었던 것은 콘텐츠를 보강했던 요인이 가장 컸는데 특히, 곤충생태원은 관람 포인트가 많은데도 불구하고 공간이 넓어 걸어서 관람하기 어려웠던 분들의 편의를 돕기 위해 설치한 모노레일이 입소문을 타고 탑승권이 오전에 조기매진 되는 등 곤충생태원의 랜드마크로 자리 잡아 효자노릇을 톡톡히 한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축제장을 찾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받으면서 주거지역을 분석한 결과가 의미가 있는데 서울·경기권역 27%, 대구·경북 27%로 전체 관람객의 50%이상에 이르는 관람객이 외지에서 방문했으며, 인근 지역(안동, 문경, 영주) 26%, 예천지역 11%, 기타 지역 9% 순으로 나타났다.

     

     곤충연구소 관계자는 “이번 축제를 통해 보강해야할 것은 개선해 나갈 것이며 앞으로도 편의시설 설치, 관람콘텐츠 보강 등으로 다양한 관광객이 찾을 수 있는 체험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첨부파일 곤충체험축제(어린이날)1.JPG 곤충체험축제(어린이날)135.JPG 곤충체험축제(어린이날)34.JPG 곤충체험축제(어린이날)49.JPG 곤충체험축제(어린이날)80.JPG 곤충체험축제(어린이날)86.JPG 곤충체험축제(어린이날)95.JPG
코멘트 영역
글에 대한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