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블로그

문화뉴스

>문화뉴스>문화뉴스

  • 게시판 상단
    [문화뉴스] 안동시,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최종 가입
    글 쓴 이 컬처라인 이메일 조 회 수 95
    기     간 2019년 7월 8일 등 록 일 2019-07-08 오전 10:54:31
  •  

      • 안동시,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최종 가입
      • 세계 속의 학습도시 안동으로 발돋움하는 계기로 삼을 것

     

     

      안동시는 독일 함부르크에 있는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UIL)의 최종 승인을 거쳐 지난 6월 28일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 회원 도시 증서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증서 교부는 지난 4월 유네스코 한국위원회로부터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에 가입하게 될 국내 후보 도시로 최종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유네스코 세계유산‘하회마을’과‘봉정사’, 세계기록유산‘유교책판’에 이어 ‘하회별신굿탈놀이’의 인류무형유산 등재를 추진하면서 유네스코 3대 카테고리 석권을 노리고 있는 안동시가 도산서원과 병산서원의 세계유산 등재를 앞두고,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UNESCO Global Network of Learning Cities, 이하 GNLC)에 최종 가입되면서 명실상부 한국을 대표하는 유네스코 유산도시로의 진면목을 보여주게 됐다.

      GNLC는 2015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제2차 학습도시 국제회의’에서 공식 출범했다. 학습도시의 발전 과정에서 각 도시가 필요로 하는 우수사례 및 전문성 공유, 국제 정보교환 플랫폼 제공 등 전 세계 학습도시의 지속적인 발전을 지원한다. 현재 51개국 221개 도시가 가입되어 있다.

      지난 3월 유네스코 한국위원회에 가입 신청한 국내 14개 도시를 대상으로 서면심사 및 면접을 거쳐 안동시를 포함한 3개 도시가 선정됐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2003년 대구·경북 최초로 평생학습도시 선정, 2010년 국제교육도시연합(IAEC) 가입, 2019년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GNLC) 가입으로 ‘시민과 교육이 중심 되는 안동’이 입증됐다.”며 “향후 안동이 가진 문화유산과 학습자원을 활용해 국내·외 회원 도시들과 교류를 강화하고 안동만의 특색을 살린 학습도시로 만들어나가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 첨부파일 1-0704_안동시,_유네스코_글로벌_학습도시_최종_가입_(관계직원들과_기념촬영_오른쪽에서_두번째_권영세_안동시장).JPG
코멘트 영역
글에 대한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