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블로그

문화뉴스

>문화뉴스>문화뉴스

  • 게시판 상단
    [문화뉴스] 경북도 ‘전통공예 청년승계자 특별지원사업’ 희망공예업체 모집(~1/28)
    글 쓴 이 컬처라인 이메일 조 회 수 14
    기     간 2020년 1월 13일 ~ 2020년 1월 28일 등 록 일 2020-01-13 오후 1:59:10
  •  

        • 경북도 ‘전통공예 청년승계자 특별지원사업’ 추진
        • - 1월 13일 ~ 1월 28일까지 16일간 희망 전통공예업체 모집 -
        • - 100년 넘게 대(代)를 잇는 전통공예 청년승계자 만든다! -

      

    경상북도는 전국 최초로 100년·500년 가업을 이어가는 전통공예 산업을 육성시키고, 청년들이 우리 문화를 전승해 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전통공예 청년승계자 특별지원사업’을 13일 모집공고 했다.

     

    본 사업은 도자기, 목칠, 섬유, 금속, 한지공예 분야를 대상으로 2020년 3월부터 12월까지(10개월) 최대 3년을 지원하고, 전통공예 장인의 자녀와 4촌이내 친족 중 가업승계를 받는 사람 1명에게 최저임금 기준을 적용하여 매월 지원금 1,795천원(도 35%, 시군 35%, 자부담 30%)중 70%인 1,256천원을 지원한다.

     

    신청자격 요건은 만18세 이상 ~ 만39세 이하(1980. 1. 2 ~ 2002. 1. 1.)로써 20년 정도 전통공예를 운영한 업체의 가업을 승계 받는 자 중 대학 및 고등학교 공예 관련 학과 졸업자 또는 3년 이상 전통공예를 전수 받은 자 이며, 주민등록상 도내 거주자여야 한다.

     

    신청방법은 경북도 홈페이지(www.gb.go.kr) 및 시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를 다운받아 1월 13일부터 28일까지 주소관할 시·군청 담당부서로 우편 또는 방문 신청을 할 수 있으며, 선발과정은 접수된 전통공예업체를 대상으로 1차 시군 심사(서류 및 현장확인)를 거처, 2차 전문기관 평가의뢰 후, 3차 도 심사위원회 최종심사로 선정할 계획이다.

     

    전통공예 청년승계자 특별지원사업을 전국 최초로 실시하는 경북도는 전통공예 기술을 보유한 장인들이 자녀와 친족들에게 가업을 승계시키고, 전통문화를 계승·발전 시켜 나갈 수 있도록 사업 시작부터 기틀 다잡기에 집중할 예정이다.

    한재성 경상북도 문화예술과장은“그 나라의 전통문화를 잊고서는 그 민족의 현재와 미래도 없다”고 전통문화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본 사업으로 경북 전통공예가 수백년 뒤에도 빛을 발할 수 있도록 함은 물론 민선7기 핵심도정 방향인 청년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첨부파일 01.jpg
코멘트 영역
글에 대한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