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블로그

워크숍•세미나

>문화뉴스>워크숍•세미나

  • 게시판 상단
    [워크숍•세미나] 2019 경북선비아카데미 포럼(7/23)
    글 쓴 이 컬처라인 이메일 조 회 수 40
    기     간 2019년 7월 23일 등 록 일 2019-07-22 오전 11:37:54
  •  

      • 한국국학진흥원, 상주서 경북선비아카데미 포럼 개최
      • - 조선의 실천적 사상가 우복 정경세의 삶과 철학 조명 -
      • 한국국학진흥원(원장 조현재)은 상주문화원(원장 김철수)과 공동으로 ‘2019 경북선비아카데미 포럼’ 제1차 상주포럼을 7월 23일(화) 오후 2시 상주도서관 시청각실에서 개최한다. 상주포럼은 한국국학진흥원이 경북문화원연합회와 손을 잡고 추진 중인 3차례의 연속 포럼 가운데 첫 번째 포럼으로, 주제는 “실천적 사상가 우복 정경세의 삶과 학문”이다. 

        정경세는 상주 출신으로 예학에 밝아 학자로서 명성이 높았을 뿐만 아니라 임진왜란이 발발하자 의병을 일으켜 나라를 지키는데 앞장섰고, 왜란이 끝난 후에는 국가 관료로서 전란에 지친 백성들을 구휼하는 데 온 힘을 다했다. 특히 상주의 뜻있는 인사들과 함께 전란 후 지역민들의 질병을 자체적으로 치료하기 위해 민간의료기관인 존애원을 건립해  운영한 것은 희귀한 사례로 평가되고 있다. 

        이번 상주포럼에서 안동대 윤천근 교수의 “정경세의 애민의식과 존애원”, 경북대 우인수 교수의 “17세기 영남유학계의 동향과 정경세의 활동”, 안유경 고려대 전임연구원의 “우복 정경세 예학의 철학적 기반”이라는 주제 강연이 있을 예정이다. 포럼은 전문가를 대상으로 하는 학술대회가 아니라 일반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춘 강연회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어서 많은 시민들의 참석이 기대된다. 

        올해 경북선비아카데미 포럼은 8, 9월에도 지역을 달리해 계속될 예정이다. 8월에는 청송에서 “국난시기 방호 조준도의 삶과 선비정신”이라는 주제로 2차 포럼이 개최되고, 9월에는 울진에서 “해월 황여일의 구국적 생애와 활동”이라는 주제로 3차 포럼이 개최된다. 방호 조준도와 해월 황여일도 우복 정경세와 마찬가지로 임진왜란이나 병자호란 등 나라가 어려움에 처했던 국난 시기에 학문 연구뿐만 아니라 선비정신을 실천한 대표적 학자다. 

        한국국학진흥원은 올해 3차례 포럼이 끝나면 포럼의 성과를 단행본으로 발간해 경북의 선비정신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릴 계획이다.  

    • 행사명2019 경북선비아카데미 포럼
    • 일정2019년 7월 23일(화) 14:00
        • 장소상주도서관 시청각실

     

     

  • 첨부파일 [문화예술과]한국국학진흥원, 상주에서 경북선비아카데미 포럼 개최 사본.jpg [문화예술과]한국국학진흥원, 상주에서 경북선비아카데미 포럼 개최.jpg
코멘트 영역
글에 대한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