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천식의 음악사랑방/010-6776-3501
달력 보기 2024-07
  • Sun
  • Mon
  • Tue
  • Wed
  • Thu
  • Fri
  • Sat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Today20
Total15735921
엘리제를 위한 람바다
2017/07/02 16:58

'엘리제 Elise'라고 하면 우선 베토벤의 유명한 피아노 곡이 생각나고 '람바다 Lambada'라고 하면 일전에 전세계적으로 유행했던 브라질의 리드미컬하고 섹시한 춤이 생각난다.

'람바다'는 아프리카에서 기원된 브라질의 춤이라고 하는데 워낙 관능적인 춤이다 보니 '금지된 춤'이라나 뭐라나....

그런데 '엘리제' '람바다'를 연결시키기가 무척 힘든데 이 둘은 무슨 연관이 있는 것일까?

먼저 람바다(Lambada) 춤이 얼마나 섹시한지 Youtube를 통해 전세계 10억 명이 넘게 봤다는 Jennifer Lopez의 뮤직 비디오를 보자.

 

https://www.youtube.com/watch?v=t4H_Zoh7G5A

 

현대의 온갖 상업적인 엔터테이너의 기술이 집약된 이런 정제된 뮤직 비디오 보다는 노골적인 성행위가 연상되는 다음과 같은 영상이 원초적인 본능을 바로 느낄 수 있어 훨씬 좋다. 이 영상도 4천만 명이 넘게 봤다.

 

https://www.youtube.com/watch?v=iyLdoQGBchQ

 

'엘리제' '람바다'가 과연 어떤 연관성이 있는지에 대하여 약간 꺼벙하게 생긴 기타리스트의 [엘리제를 위한 람바다]라는 곡을 들어보자.

 

https://www.youtube.com/watch?v=KYdXMFjE9Gk

 

이 영상을 보고 배꼽이 빠지는 줄 알았다.

음악적 내용은 차치하고라도 기타리스트의 표정이 정말 코믹하고 꺼벙하게 생겼다.

그리고 연주 도중에 리듬에 맞춰 기타의 몸통을 두드리기도 하고 자신의 뺨을 때리기도 하고 통상의 연주 영역이 아닌 줄감개의 줄을 퉁기기도 한다.

이 영상을 보면서 대충 짐작을 했겠지만 이 기타리스트의 테크닉이 예사롭지 않다.


 

이 곡을 작곡하고 연주한 파벨 슈타이들(Pavel Steidl 1961~, 체코) 1982년 파리 라디오 프랑스 국제 기타 콩쿠르에서 우승했다. 기타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파리 콩쿠르가 갖는 어마어마한 권위를 잘 알고 있다. 세계 최고의 콩쿠르다. 이 꺼벙하게 생긴 기타리스트가 세계 최고의 기타리스트의 대열에 들어간다는 뜻이다.

영국에서 발행되고 있는 [Classical Guitar Magazine]에서는 그를 두고 이렇게 평했다.

"음악을 가지고 웃고 농담을 하면서 청중과 공유하는 방법을 알고 있는 기타리스트가 있다. 하지만 이러한 연예 뒤에는 진지함을 잃지 않고 있다. (중략) 파벨 슈타이들은 청중의 마음을 얻었다"

1982년 파리 콩쿠르에서 우승 한 이후로 그는 가장 널리 알려진 솔리스트 중의 한 명이 되었다. 이 때 심사위원은 Alexandre Tansman, Antonio Lauro, Maria Luisa Anido와 같은 사람이었다. 다들 현대 기타계의 스타 중의 스타라고 할 수 있는 사람들이다.

 

슈타이들은 자신이 작곡한 작품을 종종 콘서트에서 연주하고 있으며 캐나다, 미국, 중국, 인도, 일본, 유럽, 남미, 중미 등 세계 40여 개국에서 활발한 연주 활동을 벌이고 있다. [Italian Guitar Magazine Guitart]은 그를 "2004년의 기타리스트"로 선정하기도 했다. 그리고 지난 2012년에는 대전국제기타페스티벌에 특별 초청되기도 하였다.

슈타이들은 종종 퍼포먼스(얼굴 동작 및 손과 몸의 움직임)에서 특유의 동작을 사용한다. 연주하는 동안 그의 얼굴은 매우 표현력이 강하며, 소나타 [Scherzo] 중에서 그는 연주 도중에 큰 소리로 웃는 쇼맨십도 가지고 있다. 이런 행위들은 관객과 연주자를 한데 모으는 효과가 있다. 청중들은 이 특별한 쇼맨을 더욱 사랑하게 되었다. 그러나 그를 쇼맨십이 강한 연주자로만 받아들이는 데는 동의할 수 없다. 그는 대단한 연주력을 가진 비르투오소(Virtuoso)이며 코 끝이 찡해질 정도의 풍부한 감성의 소유자이기도 하다그의 음반을 통해서 그의 풍부한 감성을 확인해보자. 체코의 국영 음반사인 수프라폰(Supraphon)에서 나온 음반이다.

 

작곡 : Johann Kaspar Mertz

곡명 : Liebeslied


https://www.youtube.com/watch?v=rX-cKOaHL74 




등록된 덧글이 없습니다
자동입력 방지코드 왼쪽의 글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왼쪽의 글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36753) 경상북도 안동시 옹정골길 119(정상동)2층 사단법인 경북북부권문화정보센터
전화 : 054) 843-6231~2 | 팩스 : 054) 843-6230
COPYRIGHT 2008 CULTUREL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