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블로그

문화뉴스

>문화뉴스>문화뉴스

  • 게시판 상단
    [문화뉴스] 청송군,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 결정!
    글 쓴 이 컬처라인 이메일 조 회 수 1494
    기     간 2019년 3월 6일 등 록 일 2019-03-06 오후 3:30:17
  •  

      • 청송군,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 결정!
      • -청송사과축제 10월 31일부터 4일간 개최, 수달래축제 잠정 중단-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지난 5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2019년 제1차 축제추진위원회 회의를 열어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을 결정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제14회 청송사과축제 결과보고 및 결산, 제15회 청송사과축제의 개최시기와 추진방향, 주왕산 수달래 축제의 개최여부 등 총 3개 안건이 논의되었으며, 심의·의결 결과 제33회 주왕산 수달래축제는 수달래 증식과 자생지 복원 등 개체 수 확보 시까지 잠정 중단하고, 사과축제는 10월 31일부터 4일간 개최하는 것으로 결정됐다.

     

      수달래 축제의 잠정 중단은 그간 주왕산 국립공원 내 수달래 군락지 감소와 개체 수 급감으로 수달래꽃 없는 수달래축제를 해오면서 군민뿐만 아니라 축제장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의 실망과 비난의 목소리가 점점 높아지는 여론을 반영한 결과이며, 군은 이를 대체할 대한민국 최고의 산사음악회와 세계유교문화재단에서 개최하는 실경뮤지컬 “주왕”을 연계하여 청송과 주왕산을 알리고 홍보할 계획이다.  

     

      또한 제15회 청송사과축제는 명품 청송사과의 최고의 맛을 선보일 수 있는 10월 31일(목)부터 11월 3일(일)까지 4일간 청송에서 가장 아름다운 용전천 현비암 일원에서 개최하기로 의결했다.

     

      특히 윤경희 청송군수는 그간 축제추진위원회 회의를 통해 정해왔던 사과축제 개최일정을 2020년부터 매년 11월 첫째주로 정례화 하여 연중 사과축제의 홍보는 물론 축제 개최시기에 대한 고민 없이 미리미리 준비하고 계획할 수 있는 효율적인 축제운영이 될 수 있도록 건의하였으며, 축제추진위원들이 만장일치로 동의해 향후 청송사과축제는 매년 11월 첫째주에 개최하게 되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많은 논의 끝에 축제의 개최시기 및 추진방향 등이 결정된 것 같다.”며, “향후 축제를 통해 청송군에 활력을 불어넣고 이를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삼아, 군민소득으로 직결되는 시너지 효과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첨부파일 01.jpg 190306보도자료(청송군,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 결정-2018 청송사과축제) (1).jpg 190306보도자료(청송군,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 결정-2018 청송사과축제) (2).JPG 190306보도자료(청송군,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 결정-2018 청송사과축제) (3).jpg 190306보도자료(청송군,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 결정-축제추진위원회 회의장면) (1).JPG 190306보도자료(청송군, 올해 주요 축제 추진방향 결정-축제추진위원회 회의장면) (2).JPG
코멘트 영역
글에 대한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