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블로그

문화뉴스

>문화뉴스>문화뉴스

  • 게시판 상단
    [문화뉴스]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 개최
    글 쓴 이 컬처라인 이메일 조 회 수 32
    기     간 2023년 5월 10일 등 록 일 2023-05-10 오후 4:31:51
  •  

      •  
      •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 개최
      • - 안동차전놀이, 놋다리밟기 주제로 다양한 행사 열어 -
      • - 전승된 역사적 사실이 지역의 대표 봄 축제로 재탄생! -

     

    지난 4일 옛 안동역 자리인 ‘모디684’에서 안동차전놀이와 놋다리밟기를 주제로 한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가 열렸다.

     

    이번 행사는 매년 10월 열리던 ‘안동민속축제’를 안동 민속 양대 대동놀이인 ‘차전놀이(중요무형문화재 제24호)’와 ‘놋다리밟기(도무형문화재 제7호)’를 통해 올해부터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로 재탄생하게 됐다.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 (제공. 경상북도)

     

    그동안 열린 민속행사의 틀을 벗고 주제에 맞도록 프로그램을 선택해 지역의 대표적인 봄축제로 거듭났다.

    개막식에는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해 김형동 국회의원이 차전놀이 동채를 타고 서부 차전장군으로 입장했다. 

     

    권기창 안동시장과 권기익 안동시의회의장이 동부 차전장군으로 입장해 서로의 동채를 부딪치는 장면을 연출하면서 관람객들에게 환호성을 받았다.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 (제공. 경상북도)

     

    안동의 대표 대동놀이는 역사적 사실에 기인한 것으로 차전놀이는 후삼국시대 고창(안동 옛 지명)전투에서 고려 왕건이 안동 삼태사의 도움으로 후백제 견훤에게 승리한 기념으로 전래된 남성 대동놀이다.

     

    놋다리밟기는 고려 공민왕과 그의 부인인 노국공주가 안동으로 몽진 당시 마을 아낙네들이 허리를 굽혀 등을 밟고 강을 건너게 해 그 후 여성 대동놀이로 전승됐다고 한다.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 (제공. 경상북도)

     

    이번 행사는 어린이날, 어버이날 행사와 연계해 4일부터 8일까지 5일 동안 옛 안동역사 앞 도로 및 웅부공원 등지에서 풍물경연대회, 민속체험, 어린이 놀이기구 운영 등 체험프로그램과 농․특산품 전시․판매 및 다양한 먹거리행사 등으로 이뤄졌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안동 대표 민속축제인 제50회 차전장군 노국공주 축제 개최를 축하한다”고 전하며 “문화의 보고(寶庫)이자 K-헤리티지의 중심인 경상북도가 대한민국 문화 일번지로 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첨부파일 8.차전장군__노국공주_축제1.jpg 8.차전장군__노국공주_축제2.jpg 8.차전장군__노국공주_축제3.jpg
코멘트 영역
글에 대한 코멘트